메뉴 건너뛰기

한수원은 납품비리? 동서발전, 자메이카 전력公 직접 경영과 연관성은

길구2013.07.05 18:14조회 수 5795댓글 4

    • 글자 크기

동서발전 경영진 여러분 아무런 문제가 없는가요??

 

동서발전, 자메이카 전력公 직접 경영

발전용량 75% 점유한 자메이카 6위 기업 지분 40% 인수
한국동서발전이 중미 자메이카 최대의 발전소를 직접 경영한다. 그 동안 부분적으로 해외 발전소 운영에 참여한 경우는 있었으나, 발전부터 송배전까지 전체를 운영하는 것은 국내 기업으로는 처음이다.

6일 동서발전 측에 따르면 이길구 사장은 이날 자메이카 수도 킹스턴에서 제임스 로버트슨 자메이카 에너지자원부 장관이 지켜보는 가운데 일본 마루베니아사로부터 자메이카 전력공사(JPS) 지분 40%를 인수하는 계약을 맺었다. 총 투자 금액은 2억8,500만 달러(약 3,200억원). 이 사장은 또 브루스 골딩 자메이카 총리를 만나 동서발전의 기술 지원 등 JPS 운영을 논의했다.

JPS는 발전 및 송·배전을 수직 통합한 유틸리티 기업으로 자메이카 총 발전 용량(853.5MW)의 약 75%인 636.9MW와 송·배전망을 독점 경영하고 있는 회사로 우리의 한국전력과 비슷하다. 자메이카 내 자산 순위 6위 기업이다.

이번 계약으로 JPS는 동서발전이 40%, 일본 마루베니사가 40%, 자메이카 정부가 20%의 지분을 갖게 됐으며, 동서발전은 마루베니사와 함께 공동 경영한다.
동서발전은 2027년까지 약 70억 달러(약 7조7,000억원)의 매출과 5,600억 달러(약 6,200억원)의 순이익을 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후에는 10년 단위로 계약 연장이 가능하다고 동서발전 측은 설명했다.

동서발전은 발전 및 송배전 분야 전문가를 현지로 보내, 발전소 효율 향상과 송배전 손실률 절감 등 발전소 운영 노하우를 전수한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JPS의 송배전 손실률은 한국(4% 미만)의 4배 이상인 21%, 발전소 평균 효율도 한국(40%)보다 낮은 29% 수준"이라며 "동서발전의 기술을 통해 이 부분을 크게 향상 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동서발전이 경영에 본격 참여하면, 건설 및 설비유지관리(O&M) 사업을 주도할 것으로 보이는데, 이 경우 국산 기자재의 수출 길을 확보하는 부수적 효과도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 또 아이티, 칠레 등 동서발전이 중남미에서 운영 중인 사업과 연계를 통해 해외사업 기반을 넓히는 거점으로 활용할 것으로 보인다.

동서발전은 2008년 10월 이길구 사장 취임 이후 국내 사업으로는 수익 창출에 한계가 있다는 판단에 따라 해외 진출을 적극 추진해 왔다. 지난해 1월에는 입찰을 통해 미국디젤발전소를 운영하고 있고, 10월 미국 본토에서 4개 발전소(총 70.8MW)를 운영하는 등 북미, 중남미, 아프리카, 오세아니아 등 15개 나라에서 18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한국전력에서 30년 가까이 해외 사업 분야에서 일했던 이 사장은 "강한 기업이 되려면 글로벌 역량을 갖춰야 한다"며 "지난해 178억원 매출을 해외에서 올렸고, 올해는 전체 매출의 50%를 해외에서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길구 (비회원)
    • 글자 크기
다중지성의 정원이 1월 6일 개강합니다! (by 다중지성의 정원) 이상한 점 (by ?)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댓글 4
  • 한국석유공사는 2009년 캐나다 하베스트사를 3조7921억원에 사들였다. 이명박 정부가 추진한 ‘자원외교’의 일환이었다. 그러나 이 사업은 지금까지 8203억원의 손실을 기록했다. 자산 재평가를 하자 실제로 회수가 가능한 금액은 20%대에 불과한 것으로 드러났다. 인수 당시 이 회사의 가치를 과대평가해 필요 이상의 높은 금액을 지불한 것이다. 석유공사는 2008년부터 4년간 해외자원개발에 17조8000억원을 투자했지만 결과적으로 빚만 늘었다. 2008년 5조5000억원 수준이던 석유공사 부채는 2012년 17조9800억원으로 뛰었다.

     

    과연 동서발전은 자메이카전력공사 지분인수 후 손실은 없는가 면밀히 들여다 봐야 할것이다

  • 석유공사님께

    손실이 있으면 어떻게 되는건데?

     

  • 모든것을 삐딱하게 보면 보는 사람만 피곤합니다.

     

  • Coach Outlet

    Und wie die Pflege der Beziehungen w?hrend des Transports ? Einige halten Kontakt mit ihren Freunden über das Internet , einige Briefe und Postkarten , oder sogar Fotos , andere k?nnen einfach anrufen und sagen, hallo , nur, damit ihre Freunde wissen, dass sie immer noch gesund und munter. Menschen Wege finden, um in Kontakt zu bleiben. Freunde und Bekannte auf dem Weg hilft Reisenden fühlen sich mehr oder weniger zu Hause. Backpackers in Jugendherbergen k?nnen sehr gute Freunde geworden , sogar n?her als Geschwister.

    coach purses

    HuffPost griff nach dem Kellner, der klargestellt, dass er nicht best?tigen , das die Beziehung zwischen den beiden Frauen , aber er war sich ziemlich sicher, sie waren Mutter und Tochter. Nachdem sie bestellt hatten , war die Frau, die der Kellner glaubt die Tochter nahm einen Anruf. Beide Frauen dann fing an zu weinen .

    Coach Factory

    Wer Stifte ein paar Schafe in einem Abstand von Wolke.

    Coach Factory Outlet

    Aber Betroffenen Sinne mit ihren krassen Natürlichkeit.

    coach bags

    Und Tierkontakt , schockieren die raffinierte ,

    coach outlet store online

    Um einen steifen Meer von Schollen , dass Glitzern in den Wind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5179 초간고시 응시율 제고를 위한 의견수렴~11 발전 2013.03.06 5926 0
5178 정부, 제7차 전력수급계획에서 원자력발전소 증설 공식화 경향 2014.01.15 5913 0
5177 이희복 위원장의 과거의 동지가 보내는 글4 한전사번 2013.04.04 5904 0
5176 원세훈 비리에 남부사장 이상호가............4 니미 2013.06.05 5888 0
5175 김종신 사장 긴급체포..6 서부 2013.07.05 5869 0
5174 교대제 근무를 하면 빨리 죽는다1 교대근무자 2011.04.26 5833 0
5173 다중지성의 정원이 1월 6일 개강합니다! 다중지성의 정원 2017.12.19 5832 0
한수원은 납품비리? 동서발전, 자메이카 전력公 직접 경영과 연관성은4 길구 2013.07.05 5795 0
5171 이상한 점1 ? 2019.06.18 5785 0
5170 보안손님 당인동 2019.07.24 5778 0
5169 인천 콜트악기지회 법률비 마련 봄 등산복 네파(신상품) 판매 금속인천 2014.03.04 5751 0
5168 승격의 원칙10 승격 2012.01.26 5722 0
5167 발전회사 사명 독립선언 본격화되나3 작명소 2011.06.29 5717 0
5166 퇴직연금제 어디로 흘러가는지 (4월30일 안으로 해결이 되어야)5 근로자 2011.02.18 5709 0
5165 기업별노조의 발전노조 눈치 보기2 현장소식 2014.01.24 5701 0
5164 동서발전 노동조합의 움직임을 사진으로 정리해본다. 조합원 2012.12.06 5692 0
5163 우와 대박 기업노조 위원장들7 대박 2014.01.23 5683 0
5162 퇴직금정산,임금인상분 다 못받게됐다. 전기사랑1 2011.07.11 5676 0
5161 해고자 복직 소식4 노동자 2018.09.06 5657 0
5160 동서발전 통상임금 지급11 동서인 2015.09.06 5653 0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1... 265다음
첨부 (0)
SCROLL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