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발전노조의 책임 떠넘기기

빙신 발노 2019.01.09 조회 수 1919 추천 수 0

안전사고 난 걸 가지고 비정규직 정규직화랑 어떡하든 엮어볼라고 발악하더니, 직원들이 반발을 하니 이젠

갑자기 도덕군자 나셨네...

동의하지도 않는데 지들이 대표인양 셀프사과에 기자회견에 생지랄을 하더만...

이젠 지들은 암것도 안했는데 회사랑 기업노조 애덜이 잘못해서 그런거라고 책임 떠넘기기 급급하구만...

왜 이제 똥줄 좀 타시나... 잘하면 이참에 니들 조합 아예 없어지겠더라...

현장에 분노가 장난 아니더만... 요즘 애들은 결과의 평등보다 과정과 기회의 공정함과 평등을 선호하는데,

한산노조 애들 도와줄라고 발악을 하네... 그렇게 해서 조합원 수 늘리면 뭐하냐...

잘하면 발전노조 간판때고 한산노조 발전산업지부 하지그러냐?

말이야 바른 말이지, 한산이 어떻게 출범해는지는 왜 설명안하냐..

탈황설비랑 운탄설비 운전 전문화 한다고 한전에서 자회사 만들어서 상장까지 할 때는 아무소리 안하더만,

아주 이젠 도덕군자 나셨네...

한전 KPS 애들은 바보라서 가만 있나..

1개의 댓글

Profile
너의 마음 속
2019.01.15

나는 열심히 공부해서 발전회사에서 정규직 되었는데.

니들은 공부도 못해서 하청업체 직원되었는데.

감히 나의 간판의 질를 떨어뜨리는 행위을 해!

나의 노력에 대한 공정성과 하청업체 차이을 두지 않으면 그건 역차별이지


감히 나의 성과물에 가치 떨어지는 일들은 받아들일수 없어~~~


옛날 이야기

IMF전에는 공무원,공기업 찬밥이었고 공무원 되면 조롱의 대상이었다.

앞으로 그 시간 만큼 지난다면 그 이전의 지위로도 갈수가 있다.

그리고 기재부는 김대중 정부시절부터 공공부문의 임금 복지부문을 하향평준화 

시도하고 있고 현재 진행형이다.   


그리고 정권이 바뀌면

또 다시 구조조정이 들어 올것이고 그 대상은 바로 ...... 

그리고 현재도 민형화 진행 중이다.

지분율 형태로 현재도 계속 진행중이다.


정권은 빠뀐다.

우리에게 최악의 경우는  3년 후 자한당이 정권을 잡는 것이다.

그러면 어떻게 될까?

나는 상상하고 싶지 않다.

그때 누구에 호소 할 것인가?

그 부당성 그때의 절박함을?


지금 그렇게 무시한 비정규직들이 어떻게 할까?

너의 무시와 멸시가 ......

발전소 비정규직들은 오늘을 꼭 기억할 것이다.

정규직들의 무시,멸시......


어느 드라마 대사 처럼

"내가~~ 은혜는 못 갚아도, 원수는 꼭 갚는다"


이렇게 되지 않기를.....

  

Profile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5254 경비분들이 당신들 얼굴을 왜 알아야 되는건가? 1 앞뒤가다른 2019.06.14 2247 0
5253 동서 울산화력지부장 ***건에 대한 입장문 중앙 2019.06.13 4470 0
5252 비정규직을 사람으로도 안보는 발전노조가 비정규직 투쟁을 한다고? 7 MBC 2019.06.13 2540 0
5251 중부통합 어찌되나? 엑스맨 2019.06.13 2291 0
5250 이거 누굽니까? 17 누구? 2019.06.12 2537 0
5249 [부고] 도서전력지부 김성근(흑산도) 부친상 알림 1 도서 2019.06.08 1974 0
5248 주말 없는 삶 누가 보상해줍니까? 1 qw 2019.04.05 2739 0
5247 응답하라 조하번 2019.04.04 2532 0
5246 조하번이 채우선인 노동조합 태화강 2019.04.02 2268 0
5245 위기를 빙자해 즐기는 놈들 큰일이다 2019.04.01 2035 0
5244 보령화력지부 김정주지부장이 노조 통합을 추친하고 있는데.. 2 보령댁 2019.03.29 2666 0
5243 남부 기업노조에도 김성태 같은 놈이 44 미니 2019.03.26 3558 0
5242 김학의·윤중천과 소돔·고모라 정의 2019.03.21 2535 0
5241 동서발전은 인도네시아 파견직원 피살 사건 해결에 적극나서라. 억울해 2019.02.21 2592 0
5240 연료계통 직원들의 고충은 아무도 관심갖지 않는다. 4 힘들어요 2019.02.17 2411 0
5239 어용노조 쓰레기들이 판치는 발노홈피가 되었는가 1 어용나가 2019.02.16 2387 0
5238 이태성이의 거짓말은 어디까지 계속될 것인가? 12 태성거짓 2019.01.30 3540 0
5237 사내에서 직원들에게 수시로 욕하는 노조간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1 Tegra 2019.01.26 2539 0
5236 한국동서발전 인도네시아 파견 오모 부장 피살, 유가족 “회사가 조용한 장례 종용” 타발롱 2019.01.25 2633 0
5235 "인도네시아 한국인 피살" 억울한 죽음의 진실을 밝혀주세요 1 국민청원 2019.01.25 2224 0
SCROLL TOP